기사제목 자국민에게 불량 마스크 판매한 태국인 2명 붙잡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자국민에게 불량 마스크 판매한 태국인 2명 붙잡혀

기사입력 2020.03.03 19:53
댓글 0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TV뉴스=천안-충남/안종혁 기자

안녕하세요충남에서 벌어지는 가장 핫한 소식궁금한 소식사건 사고를 알려드리는 콕티비 뉴스입니다.

 


불량마스크21.jpg

<사진=충남지방경찰청 제공>

 

충남 천안서북경찰서는 신종 코로나바리어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마스크 품귀현상이 발생하자 자국인들에게 미인증 마스크를 판매한 태국 국적의 20대 남녀를 약사법위반 혐의로 붙잡아 조사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달 29일부터 3월 2일까지 천안 직산읍 소재한 아파트에서 미인증된 불량 마스크 1800장과 손 세정제를 자국민에게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인터넷 등을 통해 구매한 후 마스크 1장당 3500원과 세정제 1개에 6000원씩 각각 판매했다는 것이 경ㅊㄹ의 설명입니다.

경찰은 매입 경로를 추적해 제조업체 등에 대해서도 추가 수사에 나설 예정입니다.

천안시에 따르면 3일 오전 기준 지역 내 코로나19 확진자는 74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저작권자ⓒ콕TV뉴스 & qoktv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콕티비뉴스(http://qoktvnews.com)  |  설립일 : 2015년 11월 24일  |  대표 : 신훈             
  • 등록번호 : 충남,아00381 (2019년 8월 1일 등록)  | 제호 : 콕TV뉴스 | 발행인/편집인 :  신훈 | 기사배열책임자 :  신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미
  • 발행소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쌍용대로 90, 201호(봉명동, 오렌지패션타운) (우)31151
  • 사업자등록번호 : 117-88-00247  |  통신판매신고 : 제2016-충남천안-0887 호
  • 대표전화 : 041-573-4151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qoktv@naver.com
  • Copyright © 2015-2019 qoktvnews.com all right reserved.
콕TV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