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법원, 청첩장 들고 온 전 직원 성추행 혐의 '치과의사' 집행유예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법원, 청첩장 들고 온 전 직원 성추행 혐의 '치과의사' 집행유예

기사입력 2021.02.03 20:55
댓글 0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콕티비 법원사진.png


1심 법원이 청첩장을 전달하러 온 전 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치과 원장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했습니다.

 

대전지방법원 천안지원 심현지 판사는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된 치과 원장 A씨(55)에게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3일 밝혔습니다. 법원은 또 A씨에게 성폭력 치료 강의 40시간 수강을 명령했습니다.

A씨는 지난 2019년 11월 7일께 천안에 있는 자신의 치과 원장실에서 결혼식 청첩장을 전달하러 온 전 직원에게 입맞춤을 위해 끌어당기고 엉덩이를 만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재판부는 "A씨가 피해자 추행 사실이 구체적이고 비합리적이거나 진술 자체가 모순되는 부분이 없으므로 피해자 진술에 신빙성이 인정된다"며 성추행을 하지 않았다는 A씨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저작권자ⓒ콕TV뉴스 & qoktv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콕티비뉴스(http://qoktvnews.com)  |  설립일 : 2015년 11월 24일  |  대표 : 신훈             
  • 등록번호 : 충남,아00381 (2019년 8월 1일 등록)  | 제호 : 콕TV뉴스 | 발행인/편집인 :  신훈 | 기사배열책임자 :  신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미
  • 발행소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쌍용대로 90, 201호(봉명동, 오렌지패션타운) (우)31151
  • 사업자등록번호 : 117-88-00247  |  통신판매신고 : 제2016-충남천안-0887 호
  • 대표전화 : 041-573-4151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qoktv@naver.com
  • Copyright © 2015-2019 qoktvnews.com all right reserved.
콕TV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