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천안 관내 청소년 16% ‘극단적 선택 고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천안 관내 청소년 16% ‘극단적 선택 고민’

기사입력 2020.02.16 17:06
댓글 0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0216_.png

 

 

 

천안 관내 청소년 16% ‘극단적 선택 고민

 

TV뉴스=천안/이명옥 기자

 안녕하세요. 충남에서 벌어지는 가장 핫한 소식, 궁금한 소식, 사건 사고를 알려드리는 콕티비 뉴스입니다.

 

 

충남 천안지역 청소년들이 조사대상 10명 중 1.6명 꼴로 지난 1년간 극단적인 선택을 한 차례 이상 생각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천안시에 따르면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에 의뢰해 지난해 9월부터 10월까지 초등학교 5학년, 중학교 2학년, 고등학교 2학년 재학생 1070명으로 대상으로 '청소년실태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의 16%가 최근 1년간 '가출하려 생각한 적이 있다'고 대답했고, 7.2%'실제로 가출 시도 경험이 있다'고 응답했습니다.

 

또 조사대상자의 16.3%'극단적 선택 생각한 적이 있다'고 응답했으며, 3.2% 청소년은 '극단적 선택 시도 경험이 있다'고 답했습니다.

 

이와함께 '자퇴하려고 생각한 적이 있다'는 청소년도 18.2%를 차지했습니다.

 

청소년들의 걱정거리는 '진로'(28.9%)'성적'(23%)이라는 응답이 많았다. 그다음 걱정거리는 '외모'(11.4%), '또래 친구와의 관계'(7.3%) 등의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걱정거리 의논 상대는 '친구'32.8%로 가장 많았다. '어머니'31.9%로 뒤를 이었다. '아무에게도 의논하지 않는다'는 응답도 23%를 차지했습니다.

 

걱정거리 의논 상대로 '아버지''형제자매'를 꼽은 비율은 각각 5.8%, 4.3%에 불과했습니다.

 

청소년들이 체감한 지역사회 안전도는 '가정폭력'으로부터 안전하다고 느끼는 정도가 5점 척도에서 평균 4.29로 가장 높아 가정폭력 비율은 낮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저작권자ⓒ콕TV뉴스 & qoktv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콕티비뉴스(http://qoktvnews.com)  |  설립일 : 2015년 11월 24일  |  대표 : 신훈             
  • 등록번호 : 충남,아00381 (2019년 8월 1일 등록)  | 제호 : 콕TV뉴스 | 발행인/편집인 :  신훈 | 기사배열책임자 :  신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미
  • 발행소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쌍용대로 90, 201호(봉명동, 오렌지패션타운) (우)31151
  • 사업자등록번호 : 117-88-00247  |  통신판매신고 : 제2016-충남천안-0887 호
  • 대표전화 : 041-573-4151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qoktv@naver.com
  • Copyright © 2015-2019 qoktvnews.com all right reserved.
콕TV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