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천안시 환경미화원 삭발 집회..작업 개선요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천안시 환경미화원 삭발 집회..작업 개선요구

기사입력 2022.02.28 18:35
댓글 0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0228-1-1.jpg

 

"코로나19로 생활쓰레기 증가와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으로 청소차 발판 탑승 금지 등 오히려 환경미화원들은 과중한 업무로 막막하지만 대책은 전무합니다."

전국연합노조연맹 천안지역환경노조가 28일 천안시 생활 쓰레기 수거·운반 환경미화원의 작업 개선 복지와 부족한 인력·차량 충원 등을 요구하며 천안시에 개선책을 촉구했습니다.

천안지역 환경노조원들은 이날 오전 천안시청사 앞에서 집회를 열고 생활 쓰레기 수집·운반 환경미화원의 업무량 증가 등에 따른 부족한 인력과 수집 차량 증대,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른 대안과 개선책 마련 등을 요구했습니다.

이들은 "천안시의 급속한 시세 확장과 도시화로 청소구역은 3.4배 증가했다"며 "더군다나 코로나19 장기화로 생활 쓰레기는 고스란히 생활 쓰레기 수집·운반 환경미화원의 과중한 업무량 증가로 이어졌다"고 호소했습니다.

이날 집회에서는 천안지역환경노조 남기석 위원장과 정성원·장웅준 지부장 등이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으로 인한 대책 마련', '인력충원 및 차량 증차',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수거 체계 개선·적정권역분석용역평가 철회'. '불법 쓰레기 단속 강화 '등을 요구하며 삭발을 했습니다.

<저작권자ⓒ콕TV뉴스 & qoktv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콕티비뉴스(http://qoktvnews.com)  |  설립일 : 2015년 11월 24일  |  대표 : 이재영               
  • 등록번호 : 충남,아00381 (2019년 8월 1일 등록)  | 제호 : 콕TV뉴스 | 발행인/편집인 :  이재영 | 기사배열책임자 :  이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영
  • 발행소주소 :충남 천안시 서북구 원두정2길 2 (두정동, 신청우건설),5층 (우)31107
  • 사업자등록번호 : 897-86-02411  |  통신판매신고 : 제2016-충남천안-0887 호
  • 대표전화 :010-4159-3963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qoktv73@naver.com 
  • Copyright © 2015-2022 qoktvnews.com all right reserved.
콕TV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